차 끼리 통하는 ‘커넥티드카’ 언제쯤 볼 수 있을까요?

 

 

요즘 자동차 산업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키워드가 있죠? 바로 커넥티드 카(Connected Car)입니다.

 

연결된 자동차를 뜻하는 이 단어는 자동차와 IT기술을 융합하여 인터넷 접속이 가능한 자동차를 말하는데요. 커넥티드 카를 통해서는 더 편리한 주행과 자동차 관리가 가능해집니다. 과연 어떻게 자동차끼리 연결이 가능하게 되는 것인지, 좀 더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커넥티드 카 (Connected Car)

 


IT정보통신과 자동차를 연결시켜 쌍방향 인터넷, 모바일 서비스 등이 가능한 자동차를 말합니다. 외부에서 원격으로 시동을 걸거나 히터를 켤 수 있으며 날씨, 뉴스 등의 정보도 운전자가 실시간으로 받아볼 수 있는데요. 또한 영상이나 음악 등 각종 콘텐츠를 실시간으로 이용하고, 음성으로 지도찾기, 전화걸기 등이 가능합니다. 자동차가 운송수단의 개념을 넘어 우리 삶을 편안하게 해주는 모바일 디바이스로 진화하고 있는 것이죠.

 

 

2. 일상 속 커넥티드카

 

www.androidcentral.com

 

이미 해외에서는 커넥티드 기능이을 탑재한 자동차가 하나둘 씩 출시되고 있습니다. 구글에서는 '안드로이드 오토', 애플에서는 '카 를 통해 스마트폰과 자동차를 연결하고, 다양한 기능들을 제공합니다. 운전자는 음악감상이나 내비게이션, 문자수신, 인터넷 검색 등을 보다 편리하고 쉽게 가능하죠. 

 

폭스바겐에서는 스마트 홈 서비스를 결합한 커넥티드 카를 만들기도 했는데요. 자동차 안에서 집 안 난방과 조명을 조절하고, 가전기기를 제어할 수 있으며 반대로 집 안에서도 자동차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합니다.

 

 

3. 앞으로는 어떤 모습일까?

 

www.apple.com

 

커넥티드 카가 앞으로는 어떤 모습으로 발전하게 될까요? 미래의 커넥티드 카는 자동차와 자동차, 자동차와 도로를 넘어 사무실이나 집까지도 모두 연결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도로 정체구간이 있다면 자동차가 주변의 커넥티드카에게 같은 정보를 보내 미리 피할 수 있도록 하고, 사고 위험이 높은 지역에 연결된 센서를 설치해 놓으면 자동차가 이 신호를 인식해 자동적으로 속도를 줄이거나 경고음을 내는 등의 방법으로 예방할 수 있겠죠.

 

실제로 유럽에서는 2018년 부터 긴급 구조 요청 시스템인 ‘e-call’을 도입할 예정으로, 이 기술이 적용되면 사고 발생 시 주변 차량이나 응급구조센터로 차의 위치와 에어백 전개 여부 등이 자동으로 알려지게 됩니다.

 

 

4. 커넥티드카의 단점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커넥티드카에도 단점이 있습니다. 바로 보안에 대한 문제인데요. 소프트웨어로 작동하고 외부로 연결되기 때문에 본래 해킹에 취약하다는 단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개인정보를 빼내 가는 것은 물론 원격으로 차량을 해킹해 교통사고를 유발하는 등 범죄에 악용될 가능성이 생기는 것입니다.

 


세계는 물론 국내에서도 커넥티드카에 대한 연구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해킹 문제에 대한 대응책을 찾아 커넥티드 카가 더욱 다양한 모습으로, 빨리 등장하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