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주행 지원 시스템 HDA란?

 

고속도로는 빠른 속도로 주행하기 때문에 주행 하는 내내 긴장을 늦출 수 없습니다. 잠시라도 실수하면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높은 집중력이 필요하죠. 그런데 고속도로에서 조금 더 여유롭게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도록 돕는 시스템이 있습니다. 바로 고속도로 주행 지원 시스템, HDA인데요. 고속도로 주행 시 어떤 역할을 하는 지 알아보겠습니다.

 

 

고속도로 주행 지원 시스템(HDA: Highway Driving Assist)이란?

 

고속도로 주행 지원시스템 HDA는 'Highway Driving Assist'의 약자로, 고속도로에서 앞차와의 간격과 차선을 인식해 차량 스스로 현재 주행 상태를 유지하고 보완하는 시스템입니다.

 

 

 

HDA는 자동차 사이 간격을 유지하는 차간거리제어기능(ASCC)과 차선을 이탈해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차선유지기능(LKAS), 내비게이션 정보(맵데이터, GPS) 등을 통합해 고속도로에서 자동차 스스로 차간거리 및 차선을 유지하면서 2단계 수준의 자율주행을 가능케 합니다.

 

 

HDA의 장점

 

HDA를 사용하면서 누릴 수 있는 가장 큰 장점은 '여유로움'입니다. 일반 도로와 비교해 고속도로는 속도가 매우 빠르기 때문에 더 높은 집중력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장거리 운전을 하고 난 후 운전자는 더 큰 피로감을 느끼기도 하죠.

 

HDA는 차량 스스로 차간 거리를 조절하고 차선을 이탈하는 것을 방지하기 때문에 운전자가 조금 더 여유롭게 고속도로 주행을 할 수 있게 해줍니다. 동승자와 좀 더 많은 대화를 할 수 있고, 룸미러를 통해 뒷좌석에 있는 아이들의 상태를 살피는 것도 조금은 쉬워지죠.

 

 

 

물론 이러한 운전 태도가 자칫 전방 주시를 소홀히 하거나 졸음운전으로 이어져 사고를 유발할 수도 있습니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 운전자가 핸들에서 손을 놓으면 경고가 울리게 되고 경고를 무시할 경우에는 HDA 기능이 종료됩니다. 2단계 자율 주행은 운전자의 제어와 감시가 필요하기 때문에 이러한 편의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기본적인 운전자세를 유지해야 합니다.

 

 

HDA의 단점

 

HDA가 운전자에게 여유를 주지만 다른 차량 운전자들에겐 다소 불편함을 줄 수도 있습니다. HDA의 기능 중 자동차 사이 간격을 유지하는 차간거리제어기능 사용 시 자동으로 감속하면서 브레이크 등이 켜지게 되는데요. 갑작스러운 브레이크등 점등으로 뒤 차량이나 주변 차량 운전자들이 당황스러울 수 있습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추월 차선 주행시에는 이 기능 사용을 삼가해야 합니다.

 

 

 

HDA 사용 시 주의할 점

 

HDA를 이미 사용하고 있는 분들은 명절 등과 같이 장거리 주행이나 장시간 주행 시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합니다. 운전자가 모든 것을 제어하지 않고 차량 스스로 교통 상황에 맞게 주행을 보조해주기 때문입니다. 앞차가 멈추면 내 차도 멈추고, 앞차가 출발하면 맞춰서 출발하는 등 운전자의 신체적, 정신적 피로감을 조금 덜어준다고 해요.

 

 

하지만 반대로 운전자가 일부를 제어하지 않을 뿐 여전히 전체적인 주행 안전은 운전자가 책임져야 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전방주시를 소홀히 하지 말고 졸음이 오거나 피로감이 느껴질 때는 쉬어가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특히 갑자기 끼어드는 차량이나 급한 코너 구간에서는 기능을 제대로 발휘하기 어려울 수 있으니 기본적으로 지켜야 할 안전수칙 및 바른 운전 자세를 유지하며 HDA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