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2017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은 누구?

 

시즌 종료가 얼마 남지 않은 프리미어리그! 이번 시즌에서 득점왕을 차지할 선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득점왕 후보만 무려 5명이라고 합니다. 아직까지 안개 속에 있는 올 시즌 득점왕은 누가 될까요? 오늘은 프리미어리그의 역대 득점왕과 이번 시즌의 득점경쟁현황, 금호타이어가 후원하는 토트넘의 득점왕 후보 '해리 케인'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1. 프리미어리그 역대 득점왕

 

EPL이 개막한 첫 시즌 득점왕은 노팅엄 포레스트와 테디 셰링엄입니다. 다음 시즌에는 앤디 콜 선수가 시즌 동안 34골을 넣으며 득점왕이 됐습니다. 몇 번의 시즌에 걸쳐 득점왕에 오른 선수들도 있는데요. 뉴캐슬 유나이티드의 레전드 공격수 앨런 시어러는 3번의 시즌 동안 득점왕에 오릅니다. 우리에게 친숙한 티에리 앙리 선수는 무려 네 번이나 득점왕 타이틀을 차지했는데요. 이 중 한 시즌을 제외하고는 세 시즌 연속 득점왕에 올랐습니다.





 

2. 득점왕 후보, 토트넘홋스퍼 '해리 케인'

 

올 시즌 득점왕 후보로 유력한 선수는 해리 케인(토트넘), 알렉시스 산체스(아스널), 로멜로 루카쿠(애버턴)인데요. 현재까지 17골을 터트려 공동 득점 1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이들의 뒤를 이어 디에코 코스트(첼시)가 16골,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15골을 기록하며 맹추격 중입니다.

 





산체스는 기복이 없는 편으로 슛과 패스 모두 능한 선수입니다. 시즌 내내 안정적인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죠. 손흥민과 함께 투톱으로 활약하고 있는 해리 케인은 지난 시즌 득점왕을 차지하며 올 시즌 더욱 돋보이는 선수인데요. 부상을 극복하고 마지막까지 멋진 경기를 펼쳐주길 기대해봅니다. 루카쿠는 폭발적인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는데요. 본머스전에서 4골을 몰아넣으며 강한 면모를 보여주었습니다. 시즌 막판까지 집중력과 강한 경기력을 유지할지가 관건이라고 하네요. 선두그룹을 추격하고 있는 코스타와 이브라히모비치는 주춤하는 추세인데요. 남아 있는 경기 동안 선수들의 컨디션 관리가 득점왕 타이틀에 큰 변수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3. 2016-2017 시즌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경쟁

 

 

 

공동 득점왕 1위를 달리고 있는 해리 케인은 금호타이어가 후원하는 토트넘홋스퍼 소속입니다. 토트넘에는 없어서는 안될 선수인데요. 손흥민 선수와 함께 투톱으로 활약하며 토트넘에 연승 행진을 선물하기도 했습니다. 올해 해트트릭을 두 번이나 기록했고 지난 시즌 득점왕에 올랐던 만큼 올해도 득점왕 타이틀을 차지할 지 기대가 됩니다.

 

무엇보다 잉글랜드 출신 선수로는 18년만에 득점왕 2연패에 도전하게 되었는데요. 현재까지 잉글랜드 출신의 선수 중 득점왕 2연패를 차지한 선수는 마이클 오언과 앨런 시어러 뿐이었습니다. 과연 18년만에 새로운 기록 하나가 더 추가될 지 궁금해지네요.

'금호타이어는 2016년부터 토트넘홋스퍼를 공식후원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