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카족'에 해당되는 글 1건

  1. 이제는 혼카 시대! 1인용 전기자동차가 주목 받는다

이제는 혼카 시대! 1인용 전기자동차가 주목 받는다

 

매년 1인 가구의 비율이 증가하고 있다는 뉴스, 많이 접해보셨을 텐데요. 이를 반영해 식음료, 보험, 부동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혼족들을 위한 상품들이 등장하고 있습니다. 이제 더는 혼자서 밥을 먹고 영화 보고 여행을 떠나는것이 특별한 일이 아닌 것이 되었죠. 자동차 업계도 예외는 아닙니다. 변화된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하듯 자동차 시장에서도 1인용 자동차, 1인용 이동수단이 영역을 넓혀가고 있습니다.

 

 

1인용 전기자동차의 등장, 왜?

 

1인용 자동차, 엄밀히 말하면 1인용 전기자동차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혼밥족, 혼영족, 혼행족 등 다양한 혼족들을에 이어 혼카족이 등장한 것이죠. 1인용 전기자동차가 주목을 받는 이유는 첫째, 전기자동차의 높은 가격대 때문입니다. 전기자동차 보급률이 늘어나고 있지만 높은 가격대로 인해 선뜻 선택하기는 어렵습니다. 또한 배터리 충전시간 대비 짧은 주행거리 역시 전기자동차를 구매 선택지에서 제외하는 요인이 됩니다.

 

 

 

1인용 전기자동차는 일본에서 먼저 고안되었습니다. 처음에는 노약자들의 이동수단으로 만들어졌죠. 속도도 느렸습니다. 그런데 인구 고령화와 젊은층의 자동차 구매 감소로 판매가 줄면서 자동차 업체들은 1인용 자동차의 성능을 개선하는 등 시장 개척에 나서기 시작했습니다.

 

또한 일본이나 우리나라의 경우 주차공간이 매우 부족하고, 도심 주행이 많다는 점도 1인용 전기자동차가 주목 받는 요인 중 하나입니다. 자동차의 크기를 줄여 주차 부담을 줄이고, 1인 가구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민첩성이 돋보이기 때문이죠.

 

 

1인용 전기자동차의 장단점

 

1인용 전기자동차 혹은 초소형 전기자동차라고 불리는 차량 가운데 현재 시판되고 있는 모델은 르노의 트위지가 유일합니다. 국내에서도 한 치킨 프렌차이즈 업체와 제휴를 맺고 시범운행을 하기도 했습니다. 르노 뿐 아니라 토요타에서도 아이로드를 선보였는데요. 최고 속도 시속 60km, 1회 충전 시 최대 50km를 주행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렇게 유명 제조사들에서 초소형 전기자동차를 내놓고 있는 상황인데요. 장점과 단점은 무엇이 있을까요?

 

 

 

1인용 전기자동차의 장점은 '민첩성'입니다. 일단 기존의 자동차보다 크기가 작기 때문에 오토바이처럼 자동차 사이를 달릴 수 있을 정도입니다. 또 다른 장점은 주차 공간을 적게 차지한다는 것입니다. 특히 우리나라는 주차로 인해 분쟁이 있을 정도로 주차공간이 부족한데요. 1인용 전기자동차는 주차공간 부담을 줄여줍니다. 마지막으로 내부 공간입니다. 1인용이라고는 하지만 추가 좌석이 이나 트렁크 등의 내부 공간 활용성까지 고려하고 있어 1인 가구 라이프스타일에 적합하다고 합니다.

 

물론 단점도 있습니다. 기존의 자동차와 비교해 안락함은 다소 부족하다는 것이죠. 트위지는 자동차와 오타바이의 장점을 섞은 듯한 자동차 같다는 평을 듣지만 자동차와 같은 편안함을 기대하기는 어렵다고 합니다. 또 다른 단점은 가격인데요. 중소형 전기차에 비해 저렴한 가격이지만 과연 가격 대비 어느 정도 효율을 보여줄 것인지는 미지수이기 때문입니다.

 

 

 

1인용 이동수단이 뜬다?

 

요즘 전동킥보드를 이용해 이동하는 분들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습니다. 아이들과 함께 여가활동을 즐기는 부모님들도 많으시죠. 세그웨이나 전기자전거를 이용하는 분들도 종종 볼 수 있을 정도로 1인용 이동 수단은 더 이상 이색적인 풍경은 아닙니다.

 

과거의 정형화 된 가족 구성 형태가 달라지면서 민첩하게 이동할 수 있고, 유지 관리가 간편하며 비용부담도 적은 이동 수단이 각광 받게 된 것입니다. 물론 1인용 이동수단에 대한 법안 마련도 시급합니다. 아직까지 세그웨이나 전동킥보드 등의 1인용 수단에 대한 법규정이 모호해 사용자와 보행자 상호간 안전 문제가 속제로 남아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아직까지는 생소하게 느껴지는 1인용 자동차, 하지만 전기차를 생산하는 업체들에서는 기존의 자동차 세그먼트만큼이나 중요한 시장으로 인식되고 있는데요. 지금처럼 1인 가구가 계속해서 증가한다면 이동 수단에 대한 관점의 변화도 찾아 올 것 같습니다.